메뉴목록으로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

2019년 10월 02일

어제 오자마자 밥 먹고 나서 먹었는데 내리 5개 연달아 먹었어요^^; 단 듯 안단 듯, 팥 앙금도 살짝 살짝 씹히고 담백하네요. 지금까지 먹으면서 이틀만에 벌써 요만큼 남은... 2개 시킬걸 후회됩니다. 많이 파세요! 또 주문할께요^^