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목록으로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

마이그레이(my gray)

손으로 만드는 즐거움✨

history

마이그레이🌙 아이들을 재우고, 어둑어둑한 밤에 뜨개를 하는게 너무 행복했어요. 오로지 저만의 시간이였거든요. 좋아하는 색상의 그레이를 밤에 비유해서, 나만의 뜨개시간, 마이그레이가 만들어졌어요~ 예쁘고 귀여운 아이템, 때로는 감성적이고, 실용적인 아이템으로 자주 찾아뵐께요!