메뉴목록으로 바로가기 컨텐츠로 바로가기

판매중인 작품

구매후기

  • 안녕젓갈 새우젓(추젓) 아직 시식전이네요~ 당장 먹을게 아니라 받는 즉시 냉동실에 넣어두었네요~^^
     | JiY,Kim
  • 안녕젓갈 창난젓 맛있어서 행복하네요~ 양념도 강하지않고 창난도 실하고~~^^
     | JiY,Kim
  • 백명란(파지) ❤️선착순할인❤️ 처음에 포장 개봉하는 순간 힘줄처럼 생긴 무늬와 너무도 선명한 붉은색에 솔직히 좀 흠칫 했어요. 그동안 사먹던 명란하고는 비주얼이 달랐거든요. 근데 파지라고 했는데 어디가 파지인건지.. 그리고 왜이리 맛은 있는건지.. 생김새보고 놀란게 명란한테 미안해지더군요. 감사합니다~~ 맛있게 먹고 또 주문할께요.
     | 푸른나래
더보기

스토리